사진=루다 인스타그램
사진=루다 인스타그램


우주소녀 루다가 내추럴한 일상을 전했다.

최근 루다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우리병원 원장님 짱 예쁘다. 나 여기 뼈를 묻을라고~"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루다는 의사 가운을 입고 전화를 하는 모습. 작은 얼굴에 가녀린 몸매가 눈길을 끈다.

한편 우주소녀는 내달 5일 스페셜 싱글 앨범 'Sequence'를 선보인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