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크메드라비 (ADLV), 아크메드라리사(acmé de la LISA) 캠페인 시작


스트리트 캐주얼 브랜드 ㈜아크메드라비(대표 구진모, 구재모)가 5월 25일 전속 모델로 블랙핑크의 리사(LISA)를 전격 발탁했다.

리사는 빼어난 춤 실력과 랩, 미모는 물론 대체불가 걸크러시 매력으로 글로벌 팬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K팝 아티스트 중 가장 많은 인스타그램 팔로워 수(7762만 명 이상)를 보유, 뛰어난 스타일 감각으로 패셔니스타로서 막강한 파급력을 보여주고 있는 리사이기에 아크메드라비의 뮤즈로서 최고의 적임자라는 판단이다.

불어로 ‘인생의 정점’이라는 의미를 지닌 아크메드라비는 2017년 런칭 이후 꾸준히 매출 호조를 보이며 여러글로벌 셀럽들과의 협업을 통해 다양한 시도와 변화를 시도해왔다. 이번 아크메드라비 캠페인을 런칭하며 “아크메드라리사” 리사의 정점이라는 라임을 살려 K 패션브랜드로서 최고의 위치에 오른 아크메드라비와, K팝 아티스트로서의 최고의 정점에 있는 리사를 동일시하고, 우리들 인생의 정점은 지금이며 최고의 순간, 이라는 기업 철학과 밝은 메시지를 시즌 룩과 함께 선보인다.

화보와 함께 공개된 영상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CF 감독인 유광굉 감독이 본격적으로 메가폰을 잡고 아크메드라비와 리사가 보여주는 인생의 정점을 유려하게 연출해 냈다. 더불어 김희준 작가가 지면을 담당, 특유의 세련되고 감각적인 사진을 뽐낸다.

구진모 구재모 아크메드라비 대표는 “이번 리사 X ADLV 캠페인은 한류 아이콘이자 세계적인 아이콘이고 패셔니스타로서 확고한 입지를 다진 리사와 아크메드라비가 인생의 정점에서 절정을 표현하는 캠페인”이라고 밝혔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