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서하얀 인스타그램
사진=서하얀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임창정의 아내 서하얀이 제주도서 화려한 비주얼을 뽐냈다.

서하얀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주 섬에 오면 보고픈 사람들이 많았는데 임착한님 행사 마치고! 축지법 써서 다시 서울로 미팅하러 가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임창정을 따라 제주도를 방문한 서하얀의 모습이 담겼다. 그는 핑크색 재킷에 배가 드러나는 흰색 탑, 롱 치마를 착용해 남다른 패션 감각을 뽐냈다.

임창정은 2017년 18살 연하의 서하얀과 결혼했다. 이들은 현재 SBS 예능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 출연해 일상을 공개하고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