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지원 인스타그램
예지원 인스타그램


배우 예지원이 놀라운 동안 비주얼을 자랑했다.

예지원은 3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잘 찍어주셔서 감사합니다. 4년 만에 폴 타니 반갑고 건강하게 행복해집니다"는 글과 함께 여러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예지원은 민소매 나시티에 초미니 반바지를 입고, 폴대에 몸을 기대고 있다. 특히 예지원 50세 나이에도 군살 하나 없이 탄탄한 몸매를 자랑해 감탄을 자아냈다.

예지원은 영화 '배니싱: 미제사건'으로 관객을 만나고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