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탁 팬클럽 산탁클로스, KBS강태원복지재단에 전복죽 513인분 기부


가수 영탁 팬클럽 산탁클로스가 취약계층 어르신을 위한 전복죽 513인 분을 KBS강태원복지재단에 기부했다.

16일 산탁클로스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KBS 강태원복지재단을 방문하고 강상구 사무국장과 재단 관계자를 만나 취약계층 어르신을 위한 전복죽 513인 분을 전달했다.

산탁클로스는 측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외부 활동이 어려워지고 식사마저 소홀한 지역 사회의 취약계층 어르신들께 따뜻한 한 끼 식사가 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전복죽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또한 산탁클로스 측은 "우리 서로 힘을 모아 보듬으면 코로나19도 분명히 함께 이겨낼 수 있다고 믿으며, 앞으로도 영탁의 다양한 음악 활동에 대한 응원과 건강하고 성숙한 팬덤의 선행 문화를 정착시키는데 앞장설 것"이라고 전했다.

KBS강태원복지재단 강상구 사무국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취약계층을 위한 지원이 절실한 시기에 산탁클로스 이름처럼 따듯한 온기를 선물할 수 있게 됐다. 산탁클로스 여러분의 건강한 한 끼 선물이 어르신들에게 힘든 시간을 버틸 수 있는 큰 힘이 될 것"이라고 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