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류이서 인스타그램
사진=류이서 인스타그램


가수 전진의 아내 류이서가 요리 실력을 선보였다.

류이서는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우리 지니 늦은 점심. 이쁘게 담고 싶었는데 옆으로 다 떨어지네 헤헤"라고 글을 올렸다. 사진에는 류이서가 전진을 위해 차린 것으로 보이는 국수가 보인다. 국수면을 정갈하게 잘 담았지만 고명을 너무 많이 얹은 나머지 국물 안으로 떨어져버렸다. 하지만 빛깔만은 먹음직스럽다. 애정을 담은 요리에서 류이서의 정성 어린 마음이 전해진다.


가수 전진과 승무원 출신 류이서는 2020년 결혼했으며 SBS '동상이몽2'에 출연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