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박지연 인스타그램
사진=박지연 인스타그램


개그맨 이수근 아내 박지연이 아들이 찍어준 사진을 공개했다.

박지연은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들이 찍어준 사진♥"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지연은 블랙을 강조한 스타일링을 자랑해 시선을 끈다.

해당 사진은 박지연의 아들이 찍어줬다. 박지연의 아들은 자신만의 감성으로 사진을 찍어 시선을 끈다. 특히 이수근은 지난해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 "큰 아들이 아이돌 연습생"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한편 스타일리스트 출신인 박지연은 이수근과 2008년 결혼,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