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박은지 인스타그램
사진=박은지 인스타그램


방송인 박은지가 출산 후 조리원에서 지내고 있는 근황을 전했다.

박은지는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6일째 3끼 모두 미역국. 평생 먹을 미역 다 먹고 있어요. 빨리 몸 회복해야지. 맛있다"라고 글을 올렸다. 사진에는 출산 후 조리원에서 있는 박은지의 식사가 보인다. 미역국이 지겨울 법도 한데 입맛에 맞는지 만족감을 드러낸다. 출산 후 회복에 힘쓰고 있는 박은지의 모습을 엿볼 수 있다.

MBC 기상캐스터 출신 방송인 박은지는 재미교포 회사원과 2018년 결혼했으며, 최근 딸을 출산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