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소유진 인스타그램
사진=소유진 인스타그램


배우 소유진이 라이브 방송을 통해 남편 백종원을 자랑했다.

소유진은 5일 자신의 SNS를 통해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그는 방송을 통해 와인을 즐기며 팬들과 소통했다. 이날 방송에는 2000명 가까운 팬들이 모였다.

그는 우아한 홈 드레스에 검은색 머리띠를 한 채 청순한 미모를 뽐냈다.

이날 소유진은 “난 소심한 에이형이다. 연예인은 직업일 뿐이고 워킹맘”이라며 “나보다 남편이 훨씬 연예인의 기질이 있는 것 같다. 우리 집에서도 연예인이다. 끼쟁이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소유진은 2013년 요리연구가 백종원과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