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한유라 인스타그램
사진=한유라 인스타그램


개그맨 정형돈의 아내 한유라가 하와이에서의 일상을 공개했다.

한유라는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들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숙소 화장실로 보이는 공간에서 셀카를 찍고 있는 한유라의 모습이 담겼다. 그는 반바지와 민소매 티셔츠 위에 스트라이프 카디건을 걸친 채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다.

한유라는 캐주얼한 룩에 G사 명품백으로 포인트를 줘 고급스러운 느낌을 더했다.여기에
한층 슬림해진 몸매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유라는 2009년 정형돈과 결혼해 슬하에 쌍둥이 딸을 두고 있다. 최근 운영하던 카페를 폐업하고 쌍둥이 딸과 함께 하와이에서 생활 중이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