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사유리 인스타그램
사진=사유리 인스타그램


방송인 사유리가 '아들 바보' 엄마의 면모를 보였다.

사유리는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누구야? 예쁜 공주 #snow white"라고 글을 올렸다. 함께 게시한 사진에는 사유리 아들 젠의 모습이 담겼다. 백설공주 옷과 빨간색 니트 리본을 머리에 단 젠의 모습이 사랑스럽고 귀엽다. 여자아이라고 해도 될 만큼 어여쁜 모습은 눈길을 사로잡는다.

사유리는 지난해 11월 일본에서 서양인 남성의 정자를 기증받아 아들을 출산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