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지혜 인스타그램
사진=김지혜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김지혜가 새로산 운동기구를 인증했다.

김지혜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하체 부실 (나이 들어 무릎 안 아프려면 하체근육을 키우라고. 쩝...) 자전거가 최고라는데 열심히 앉아보아요. 스텝퍼는 곧 친정오빠 집으로. 여보야 함께해요. 150kg까지 가능하다"라고 글을 적었다.
사진=김지혜 인스타그램
사진=김지혜 인스타그램
함께 게시한 사진 속에는 김지혜가 운동전용 방에 새로 들인 자전거가 보인다. 통창 밖으로 보이는 서울 시티뷰와 한강뷰는 운동 욕구를 더욱 자극시킬 듯하다. 사진에도 "드디어 왔다. 하체는 자전거지", "함께할 건가 갈갈이"라며 남편에게 함께 운동하길 권유한다. 건강을 챙기는 김지혜의 똑소리나는 면모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김지혜는 2005년 개그맨 박준형과 결혼해 슬하 두 딸을 두고 있으며 현재 서울 반포에 위치한 90평대 아파트에 거주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