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미애 인스타그램./
정미애 인스타그램./


가수 정미애가 '태평양 어깨' 시절 사진을 공개했다.

정미애는 지난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푸하하하~ 1년도 더 훌쩍 지난 사진, 어깨가 태평양이었네"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정미애는 꽃무늬 드레스에 베레모를 쓰고 한 껏 멋을 낸 모습이다. 그러나 어깨가 부각되는 의상 탓에 근육질 몸매처럼 보여 눈길을 끈다. 이와중에 뚜렷한 이목구비와 작은 얼굴이 더욱 돋보인다.

정미애는 TV조선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트롯'에서 선을 차지했다. 가수 조성환과 결혼해 3남 1녀를 두고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