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아라 큐리./ 사진=인스타그램
티아라 큐리./ 사진=인스타그램


그룹 티아라 멤버 큐리가 일상에서도 압도적인 비주얼을 과시했다.

큐리는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Can we look forward to a collaboration with mariKim?"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큐리는 원피스를 입고 미술 작업에 한창이다. 의상을 통해 드러난 팔과 다리는 군살 하나 없이 매끈하다. 또한 뚜렷한 이목구비로 인형 같은 미모를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큐리는 2009년 티아라로 데뷔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