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영, SNS 통해 근황 공개
꽃다발 기죽이는 미모
/사진=박보영 인스타그램
/사진=박보영 인스타그램


배우 박보영이 근황을 전했다.

박보영은 1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2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보영은 꽃다발을 품에 안은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살짝 미소를 지으며 포즈를 취했다. 특히 박보영은 풍선보다 작은 얼굴에 여리여리한 몸매를 드러내는 등 러블리한 분위기를 발산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박보영 인스타그램
/사진=박보영 인스타그램
게시물을 본 누리꾼들은 "공주야 공주", "너무 예뻐", "레전드예요", "요정 아님 대체 뭐야?", "완전 공주님 그 자체"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박보영은 지난 6월 종영한 tvN 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에서 평범한 삶에 끼어든 뜻밖의 운명에 자신의 목숨과 사랑을 걸기로 한 탁동경 역으로 열연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