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빌보드 인터뷰
방탄소년단 정국 "비판적 피드백 읽고 동기부여, 얼굴에 베게 올려 노래 연습"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빌보드와의 인터뷰에서 끝없는 향상심과 가수로서의 남다른 열정을 밝히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지난 26일 빌보드 공식 홈페이지에서는 'Inside the Business of BTS — And the Challenges Ahead'(방탄소년단의 비즈니스 내부 - 앞으로 닥칠 과제)라는 타이틀로 방탄소년단과 진행한 인터뷰와 단체 그리고 멤버별 사진 등을 공개하며 보도했다.

이 중 멤버 정국은 비판도 성장의 원동력으로 삼으며 가수로서 열정 끝판왕의 면모를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인터뷰에 따르면, 정국은 "스스로에게 동기 부여를 하기 위해 인터넷에 있는 비판적인 피드백을 읽어 왔다" 고 게재했다.

또 빌보드는 정국이 "줄곧, 호텔방이나 집에 있는 동안 나의 얼굴에 베개를 끌어올려서까지" 여전히 노래 연습을 한다고 말했다.

앞서, 재계약 전의 휴가가 연습생 이후 첫 휴가였다는 빌보드 언급에 정국은 "여기까지 오는 길은 고된 길이었다. 제 건강이 안 좋아진 부분이 있고, 우리 모두 우리 젊음 전부를, 또는 그 이상을 다 여기 쏟아부은 것 같다"라고 털어놨다.

정국은 투어에 대해 "우리는 항상 준비돼 있다" 고 밝히며 공연에 대한 강한 의지도 엿보게 했다.

빌보드는 하이브 신사옥 복도 저 멀리에서 발자국 소리와 낮은 대화 소리 위로 방탄의 히트 썸머곡 '버터'(Butter) 후렴부를 부르는 수정같이 깨끗한 가성의 노랫소리가 들려왔다고 전한 후 정국을 '미스테리 복도 가수 정국' 이라고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를 본 팬들은 "정국이는 노력하는 모습이 너무 멋지다..최고의 가수 대단하다" "너라는 가수를 알게 되어서 팬이 되어서 언제나 자랑스러워" "비판도 받아 들이고 연습에 또 연습!! 너무 멋지고 자랑스러운 내 가수다" "너무 좋아~ 한결같이 무대랑 노래를 사랑해서" "초심을 잃지 않고 가수로서 매번 노력하고 연습하는 정국이 한결같다" "전정국 향상심 대단하다~매번 감탄~" "막내지만 생각도 깊고 뒤에서 항상 노력하는 사람" 등 반응을 나타냈다.

한편, 공개 된 사진 속 정국은 스트라이프 셔츠와 베이지 컬러의 재킷과 팬츠를 입고 쇼파에 누워 고급스러운 아우라로 정면을 바라보면서 우아하고 매혹적인 자태를 뽐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