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연, SNS 통해 근황 공개
외제차 뽑은 일상 '눈길'
/사진=정우연 인스타그램
/사진=정우연 인스타그램


배우 정우연(류효영)이 외제차 차주가 됐다.

정우연은 지난 25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2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정우연이 새로 뽑은 외제차 한 대가 담겨 있다. 커다란 핑크 리본이 돋보인다. 이에 정우연은 "붕붕아 잘 부탁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게시물을 본 누리꾼들은 "어머 잘 어울려", "안전 운전하세요", "너무 멋있어요", "축하"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류효영은 지난해 빅픽처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은 뒤 정우연으로 활동명을 변경했다. 지난달 종영한 MBC 드라마 '밥이 되어라'에서 긍정 처녀 영신 역으로 열연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