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박솔미 인스타그램
사진=박솔미 인스타그램


배우 박솔미의 딸이 아이유를 향한 팬심을 보였다.

박솔미는 지난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계속 틀어요"라며 “서당개 8년 차, 국어숙제, 아이유”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박솔미의 딸 서율이 아이유에게 쓴 손편지가 담겼다. 편지에는 "아이유 언니에게. 안녕하세요 언니 나는 언니의 노래를 다 좋아해요. 고를 수 없을 만큼! 매일 언니의 노래를 들어요. 왜냐하면 우리 엄마가 계속 틀어요. 앞으로도 우리 엄마를 행복하게 해주세요. 좋은 음악으로. 서율이가"라고 적혀있다.
사진=박솔미 인스타그램
사진=박솔미 인스타그램
이를 본 아이유는 좋아요와 함께 “흐엉”이라고 눈물 흘리는 이모티콘을 남겼다. 소이현과 박하선, 심은진은 역시 댓글을 통해 “러블리”, "어머머"라며 귀여워 했다.

박솔미는 아이유의 열혈 팬으로 잘 알려져 있다. 콘서트 관람 인증 뿐 아니라 무대 영상과 드라마 홍보까지 자처할 정도. 이에 딸 서율 역시 엄마를 따라 아이유를 자연스럽게 좋아하게 된 것으로 보인다.

박솔미는 배우 한재석과 결혼해 슬하에 딸을 두고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