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우, SNS 통해 백신 2차 접종 인증
"1차 때보다 주사가 더 아픈 느낌"
/사진=김지우 인스타그램
/사진=김지우 인스타그램


배우 김지우가 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을 완료했다.

김지우는 19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2차 백신 접종 완료. 1차는 아스트라제네카. 2차는 화이자"라며 "왠지 1차 때보다 주사 자체가 더 아픈 느낌"이라고 밝혔다.

공개된 사진 속 김지우는 마스크를 착용한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의 팔뚝에는 2차 백신 접종을 알리듯 동그란 반창고가 붙어있다. 특히 김지우는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는데도 가려지지 않은 미모를 뽐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김지우는 2013년 셰프 레이먼 킴과 결혼해 슬하에 딸 한 명을 두고 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