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LV 완벽소화하는 '화보장인' 면모 뽐내


방탄소년단(BTS) 뷔가 독보적인 미모와 카멜레온 같은 매력으로 패션쇼의 분위기를 장악했다.

방탄소년단이 하우스 엠버서더로 활동 중인 루이비통(Louis Vuitton)의 유튜브 공식 계정에 지난 10일 'Backstage with BTS' 영상이 업로드 됐다.

영상은 방탄소년단의 런웨이로 화제가 된 '2021 가을/겨울 남성 스핀오프쇼'의 촬영 비하인드를 담고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특히 LV의 썸네일로서 인터넷을 뒤덮은 멤버 뷔는 다채로운 매력을 카멜레온처럼 자유자재로 표현하며 완벽 그 이상을 보여주었다.
방탄소년단 뷔, LV 완벽소화하는 '화보장인' 면모 뽐내
스트라이프 셔츠와 타이, 하얀 수트를 입고 단정하게 넘긴 헤어스타일 등장하는 뷔는 댄디하고 우아한 매력으로 고전영화의 주인공처럼 눈길을 사로잡았다.

격정적인 음악에 맞춰 한 손에 커피컵 모양의 가방, 다른 한손에 서류가방을 든 블랙 롱코트의 뱀파이어뷔가 등장하자 치명적인 매력으로 화면이 가득 채워지며 압도적인 존재감을 뽐냈다.

뷔가 잠시 고개를 숙이곤 이내 여유로운 미소를 띠고 얼굴을 들자 섹시한 카리스마는 짧은 순간에 드러났다. 촬영 휴식시간에는 표정을 극대화 시키며 장난기 가득한 셀카를 찍는 개구쟁이 같은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화보 촬영에 몰입했을 때와 몰입을 풀었을 때 확연한 차이를 보이며 천부적인 예술가로서의 면모를 뽐냈다.

대만 최대 엔터 매체인 'JUKSI'는 "LV쇼에서 가장 폭발적 반응을 불러일으킨 것은 뷔의 손에 있는 커피컵 가방"이라는 글로 그 영향력을 강조했다.

또한 '하퍼스 바자(Haper's Bazaar)'는 "뷔가 커피컵 모양의 백과 함께 멋스러운 모습을 보였다"라고 극찬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