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수현 인스타그램
사진=김수현 인스타그램


배우 김수현이 우월한 비율을 자랑했다.

김수현은 28일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화보 촬영 중인 김수현의 모습이 담겼다. 화이트 셔츠와 바지에 형광색 운동화를 착용한 김수현은 주머니에 손을 넣거나 벽에 기댄 포즈를 취하며 시크한 남성미를 한껏 뽐냈다.

강렬한 오렌지 레드 컬러 셔츠에 루즈한 핏의 팬츠를 착용한 사진에서는 소멸 직전의 작은 얼굴이 더욱 부각돼, 비현실적인 비율이 감탄을 불러일으켰다. 김수현의 프로필상 키와 몸무게는 180cm, 65kg이다.

김수현은 차승원과 함께 오는 11월 방영 예정인 쿠팡플레이 드라마 '어느날(ONE ORDINARY DAY)' 촬영 중이다. '어느날'은 한 여인의 살인 사건을 둘러싼 두 남자의 치열한 이야기를 통해 지극히 대중적 시각에서 형사사법제도를 파헤치는 드라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