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민아♥김우빈, 노희경 신작 '우리들의 블루스' 출연?
소속사 측 "제안받고 논의 중"
배우 신민아(왼쪽), 김우빈. /텐아시아DB
배우 신민아(왼쪽), 김우빈. /텐아시아DB


배우 신민아와 김우빈이 공개 열애 처음으로 동반 출연에 나설까.

신민아와 김우빈의 소속사 에이엠엔터테인먼트 측은 20일 텐아시아에 "신민아와 김우빈이 노희경 작가의 신작 '우리들의 블루스' 출연을 제안받고 논의 중"이라고 전했다.

앞서 한 매체는 신민아와 김우빈이 '우리들의 블루스'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노희경 작가는 당초 이병헌, 한지민, 신민아, 배성우, 남주혁 등과 드라마 '히어'를 함께 작업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코로나19로 해외 촬영이 어려워지면서 제작을 보류했다. 이후 노희경 작가는 '우리들의 블루스'를 새롭게 준비하게 됐다.

'우리들의 블루스'는 다양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다룬 드라마로, 신민아와 김우빈 외에도 이병헌, 치승원, 한지민 등 다수의 배우가 출연을 제안받은 것으로 밝혀졌다.

한편 신민아와 김우빈은 2015년부터 공개 열애 중이다. 두 사람이 한 작품에 출연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기 때문에 행보에 대한 관심이 더욱 뜨거워지고 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