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키스 훈 "체력 안돼서 발라드 유닛? NO, 노래에 힘 다 쏟았다"


그룹 유키스의 수현과 훈이 유닛곡 '아이 위시(I wish)' 선택 이유를 밝혔다.

26일 텐아시아의 유튜브 채널 '티비텐' 코너 '텐 라이브쇼'에 훈과 수현이 출연해 독보적인 비주얼과 입담을 뽐냈다.

수현과 훈은 내일(27일) 신곡 '아이 위시'를 발매한다. '아이 위시'는 수현과 훈의 감성 보컬을 느낄 수 있는 발라드.

이날 훈은 왜 댄스가 아니라 발라드를 유닛 곡으로 선택했냐는 팬들의 질문에 "제 개인적인 생각엔 댄스는 유키스 멤버들이 다 모였을 때 멋있게 보여드리고 싶다"고 답했다.

춤을 출 체력이 없냐는 MC의 짓궂은 농담에도 "수현 형과 둘 다 발라드가 특기다. 노래하는데 체력이 필요하기 때문에 노래에 힘을 다 쏟았다"고 강조했다.

수현과 훈의 '아이 위시'의 음원은 27일 오후 6시, 뮤직비디오는 그에 앞선 자정에 발매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