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석현, 폭풍 성장
'과속 스캔들' 박보영 아들 役
사진=왕석현 인스타그램
사진=왕석현 인스타그램


아역 출신 배우 왕석현(18)이 몰라보게 달라진 모습으로 화제다.

지난 10일 왕석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MBC '드라마어워즈' 시상식 축하 공연 오프닝 무대 녹화했다. 9월 15일 많은 시청 바란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한 사진에는 격자무늬 슈트를 입고 메이크업을 받고 있는 왕석현의 옆모습이 담겼다. 아역 시절 얼굴을 찾아볼 수 없을 정도로 성숙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왕석현은 2003년 생으로 2008년 영화 ‘과속스캔들’에서 기동역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이후 드라마 '아가씨를 부탁해', 영화 '가문의 영광5' '현의 노래' 등에 출연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