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액터스 "치료에 전념하려 했지만"
"여전히 불안정한 상태, 증세 악화"
"악플러 1인 법적 조치, 계속 이어갈 것"
배우 권민아/ 사진=텐아시아DB
배우 권민아/ 사진=텐아시아DB


배우 권민아가 악플러를 향해 칼을 빼들었다. 허위 사실을 유포한 악플러 1인을 상대로 손해배상청구소송을 제기했다.

우리액터스는 지난 24일 공식 입장문을 통해 "그동안 회사는 권민아 양이 부적절한 외부 자극에 노출되지 않게 하려고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고, 그중 하나가 권민아 양에게 경찰조사에 응하지 않도록 권유했던 것"이라며 "그런데 허위 사실로 권민아 양을 음해하는 자들의 행태를 보고 경악을 금치 못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들의 음해로 권민아 양의 증세는 악화돼 갔고, 회사는 더 이상 이를 묵과할 수 없다고 판단했다"며 "가장 악의적으로 권민아 양을 음해했던 유저 1인에게 법적조치를 취했고, 다른 유저들에 대한 조치도 이어갈 것이다. 이들의 음해가 사실이 아님을 소송 과정에서 낱낱이 밝혀낼 것"이라고 강조했다.

끝으로 "권민아 양의 건강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며 "더 이상 권민아 양을 음해하는 행위를 멈춰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호소했다.

이날 우리액터스의 법률 대리를 맡고 있는 법무번입 현재도 "AOA 전 멤버 권민아를 대리해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그를 음해한 유저 1인을 상대로 민사상 손해배상청구소송을 제기했다"고 알렸다.

그러면서 "이 사건 소송은 권민아의 전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와는 무관하고, 디시인사이드에서 권민아를 음해하고 있는 유저들을 상대로 취하는 법적조치"라고 선을 그었다.
배우 권민아/ 사진=텐아시아DB
배우 권민아/ 사진=텐아시아DB
다음은 우리액터스 공식입장 전문.

그동안 회사는 권민아 양이 부적절한 외부 자극에 노출되지 않게 하려고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습니다. 그중 하나가 권민아 양에게 경찰조사에 응하지 않도록 권유했던 것입니다.

권민아 양은 사과를 받은 이후 모든 것을 잊고 치료에 전념하고자 했지만, 여전히 정신적으로 불안정한 상태에 있었습니다. 회사는 권민아 양이 경찰 조사에 임하는 것은 또다시 과거에 얽매이는 것이라고 생각했고, 그만 놓아주라고 권유했습니다.

그런데 그 이후 허위 사실로 권민아 양을 음해하는 자들의 행태를 보고 경악을 금치 못했습니다. 디시인사이드 AOA 갤러리 유저들은 지속적으로 권민아 양을 음해하고 있었고, 이를 멈출 기미를 보이지 않았습니다. 이들의 음해로 권민아 양의 증세는 악화되어 갔고, 회사는 더 이상 이를 묵과할 수 없다고 판단했습니다.

회사는 우선 가장 악의적으로 권민아 양을 음해했던 유저 1인에게 법적조치를 취했고, 다른 유저들에 대한 조치도 이어갈 것입니다. 또한 이들의 음해가 사실이 아님을 소송 과정에서 낱낱이 밝혀낼 것입니다.

회사와 권민아 양의 가족 등은 권민아 양의 건강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입니다. 더 이상 권민아양을 음해하는 행위를 멈춰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다음은 법무법인 현재 입장 전문.

법무법인 현재(담당변호사 김가람)는 AOA 前 멤버 권민아를 대리하여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의 AOA 갤러리(이하 "디시인사이드"라고 합니다), 네이트 판 등에서 권민아를 음해하였던 디시인사이드 유저 1인을 상대로 민사상 손해배상청구소송을 제기하였습니다.

우선 이 사건 소송은 권민아의 前 소속사 FNC와는 무관하고, 디시인사이드에서 권민아를 음해하고 있는 유저들을 상대로 취하는 법적조치임을 밝힙니다.

최근 디시인사이드에서는 단순히 권민아를 비난하는 것에서 나아가, 권민아에 대한 비난 여론을 조성하기 위하여 카카오톡 오픈채팅방을 만들어 권민아를 효과적으로 음해할 수 있는 방법을 논의하는 등 차마 입에 담기 어려울 정도의 인격 살인 행위가 자행되고 있습니다.

권민아의 가족과 現 소속사 우리액터스 등은 권민아가 부적절한 외부 자극에 노출되지 않도록 하기 위하여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습니다.

그러나 이와 같은 음해 행위로 인하여 최근 권민아의 증세가 다시 급격하게 악화되기 시작하였는바, 이를 더 이상 묵과할 수 없다고 판단하여 우선 디시인사이드 유저들 중 네이트 판에 권민아를 음해하는 글을 게시한 유저 1인을 상대로 민사소송을 제기하였고, 순차적으로 다른 유저들에 대한 법적 조치 또한 진행할 예정입니다.

부디 권민아를 음해하는 행위를 멈춰 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리며, 만약 이후에도 이와 같은 부적절한 행위가 계속될 경우 민형사상 가능한 모든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임을 알려드립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