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의성, 키이스트와 손 잡다
김의성, 아티스트컴퍼니 떠나 키이스트行
배우 김의성 / 사진제공=키이스트
배우 김의성 / 사진제공=키이스트


배우 김의성이 키이스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박성혜 키이스트 대표는 "명품 연기력으로 세대를 아우르고, 시대를 관통하는 베테랑 배우 김의성과 키이스트가 함께하게 됐다"면서 "연기자로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김의성의 연기 인생에 함께 하게 돼 영광으로 생각한다"고 3일 전했다.

1987년 극단 활동을 시작으로 연극 무대에서 배우 생활을 시작한 김의성은 1988년에는 영화 '성공시대'로 활동 영역을 확장했다. 이후 영화 '무소의 뿔처럼 혼자서 가라', '돼지가 우물에 빠진 날', 드라마 '머나먼 쏭바강', '박봉숙 변호사' 등에서 활약하며 연극배우 출신 영화배우 1세대로 이름을 알렸다.

또한 영화 '건축학개론', '관상', '암살', '내부자들', '부산행', '강철비', 드라마 '육룡이 나르샤', 'W', '미스터 션샤인',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등 인기 작품에서 특유의 날카로운 카리스마를 뿜어내며 대중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김의성은 2016년 여름 극장가를 강타한 영화 '부산행'에서 이기심 끝판왕의 용석 역으로 분해 인면수심의 행동으로 악역 연기를 훌륭히 소화하며 부일영화상, 한국영화제작가협회상, 백상예술대상에서 남우조연상을 수상했다.

키이스트는 주지훈, 소이현, 박하선, 김동욱, 손담비 등이 소속돼 있으며, OCN '보이스' 시리즈, SBS '하이에나', 넷플릭스 오리지널 '보건교사 안은영', 영화 '사자' 등 드라마, 영화 등 제작 사업을 펼치고 있다.

김의성은 현재 최동훈 감독의 영화 '외계인'(가제)을 촬영하고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