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엔시티127 리얼리티 프로그램./ 사진제공=SM C&C
그룹 엔시티127 리얼리티 프로그램./ 사진제공=SM C&C

그룹 엔시티127 리얼리티 프로그램./ 사진제공=SM C&C

SM C&C가 9일 “그룹 엔시티 127(NCT 127)의 단독 리얼리티 프로그램 ‘NCT LIFE’가 ‘NCT LIFE in 춘천&홍천(제작 SM C&C)’으로 업그레이드돼 돌아왔다”고 밝혔다.

여행지는 오색의 자연과 짜릿한 액티비티가 함께하는 강원도의 춘천과 홍천이다. 특히 이번 여행은 일명 ‘N.C.T. 미션여행’이다.

멤버들은 첫 번째 여행지인 춘천으로 향하며 들뜬 마음과 함께 여행에 임하는 각오를 다졌다. 도영은 “각성하고 왔다. 이제 이미지 관리 할 때는 지났다”라고 했다. 해찬은 ‘민낯 방송‘을 하고 싶다고 말해 새로운 모습을 예고했다. 또한 지난 시즌 큰 화제를 모았던 도영의 ‘부릉부릉 쇼’가 다시 부활해 멤버들의 환호를 받았다는 후문이다. 온갖 비트와 에너지가 넘치던 도영의 ‘부릉부릉 쇼’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멤버들은 춘천의 대표 먹거리인 닭갈비 맛집에 도착해 꿀맛 같은 점심식사를 가졌다. 해찬은 ‘먹해찬’으로 돌변해 폭풍 먹방을 선보였고 유타는 “먹어본 음식 중에 젤 맛있다”며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멤버들은 ‘NCT LIFE in 춘천&홍천’의 조회수 공약을 내던지며 파격 제안도 내세웠다.

‘NCT LIFE in 춘천&홍천’은 이날부터 매주 월, 수, 금요일 오후 6시 ’KT Seezn’앱을 통해 국내에서 공개되며 통신사 상관없이 누구나 무료로 감상할 수 있다. 해외에서는 ’V LIVE(V앱)‘을 통해 공개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