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 예고편. /사진제공=코미디TV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 예고편. /사진제공=코미디TV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 예고편. /사진제공=코미디TV

개그맨 유민상과 문세윤이 제작진을 향해 갑질보다 더 무서운 ‘밥질’을 한다.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에서다.

4일 방송되는 ‘맛있는 녀석들’에는 ‘한국 음식관광 홍보대사’로 위촉된 멤버들이 ‘대전 방문의 해’를 맞아 방송인 알베르토와 함께 게릴라 먹방을 진행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멤버들은 유튜브를 통해 시청자들의 추천 맛집을 신청받았고, 그중 선정된 대전의 한 음식점을 찾아 소국밥과 궁중소갈비찜을 먹었다.

짭짤하고도 달짝지근한 소갈비찜을 먹던 MC 김민경은 “국물에 당면 사리를 넣고 싶다”고 언급했다. MC 김준현도 “가능했다면 당면 사리 맛 팁을 했을 것”이라며 아쉬워했다.

또한 유민상은 제작진의 이름을 언급하며 “노느니 당면을 사 오는 것이 어떠냐”며 제작진에 심부름을 시켰다. 문세윤도 제작진에 “놀면 뭐 하냐?”며 ‘밥질’에 동참해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맛있는 녀석들’은 4일 밤 8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