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오마이걸 단독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그룹 오마이걸 단독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그룹 오마이걸(OH MY GIRL)이 동화 속 요정들로 올가을 다시 돌아온다.

오마이걸은 오는 928~29일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단독 콘서트 ‘2019 가을동화 - BLACK LABEL’을 개최한다.

최근 공개된 콘서트 포스터 속 깊은 우주 속 바이올렛 컬러의 빛이 감도는 행성은 신비로우면서도 몽환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며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오마이걸은 지난 5월 첫 번째 정규 앨범 ‘The Fifth Season’ 타이틀곡 ‘다섯 번째 계절’로 큰 사랑을 받았다. 또 이달 초 발매된 썸머 패키지 앨범 ‘Fall in Love’의 타이틀곡 ‘번지(BUNGEE)’로 첫 지상파 1위를 달성하며 한층 뜨거워진 인기를 입증해 이번 콘서트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2019 가을동화 - BLACK LABEL’은 2016년과 2018년에 개최했던 ‘여름동화’와 ‘가을 동화’에 이어지는 ‘동화’를 콘셉트로 한 단독 콘서트다. 오마이걸만의 음악세계와 퍼포먼스가 어우러진 환상적인 공연으로 관객들의 기대에 보답할 예정이다.

‘2019 가을동화 - BLACK LABEL’의 의 팬클럽 선예매는 96일 오후 8시에 진행되며, 일반 예매는 99일 오후 8시에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진행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