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 양현석. / 제공=JTBC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 양현석. / 제공=JTBC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가 그룹 블랙핑크 북미 투어 콘서트 매진을 알리며 “감사하다”고 밝혔다.

양현석은 22일 자신의 SNS에 ‘블랙핑크 북미 팬들, 감사합니다. 자주 찾아뵙도록 노력하겠습니다’라고 썼다. 그러면서 데뷔 후 처음 여는 북미 투어 콘서트로 6개 도시에서 매진을 기록한 블랙핑크의 소식을 덧붙였다.

블랙핑크는 오는 4월 17일 미국 LA 첫 공연을 시작으로 4월 24일 시카고, 4월 27일 해밀턴, 5월 1일 뉴어크, 5월 5일 애틀랜타, 5월 8일 포트워스 등 6개 도시에서 공연을 펼친다. 공연장 모두 수용인원 1만 명이 넘는 규모다. 약 6만 석이 순식간에 매진되며 인기를 입증했다.

YG엔테테인먼트 관계자는 “팬들의 성원에 힘입어 추가 공연도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Please follow and like us: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