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이달의 소녀 / 사진제공 =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그룹 이달의 소녀 / 사진제공 =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그룹 이달의 소녀(LOONA)가 2019 퍼스트 브랜드 대상을 수상했다.

이달의 소녀는 지난 19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 서울에서 진행된 ‘2019 퍼스트브랜드 대상’에서 여자 신인 아이돌 부문을 수상했다.

올해로 17주년을 맞이한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은 소비자 투표를 통해 2019년을 이끌어갈 가장 기대되는 브랜드를 발굴해 시상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어워즈로 지난 수상자에는 청하, 전효성, 모모랜드, (여자)아이들 등이 이름을 올렸다.

이달의 소녀는 수상 후 “항상 저희를 위해 노력해주시는 회사 스태프분들과 한결같은 마음으로 응원을 보내주시는 오빛을 비롯한 팬분들에게 너무 감사드린다”며 “이상을 받은 만큼 2019년은 더 멋진 무대로 보답해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이달의 소녀가 되겠습니다”라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이달의 소녀는 올해 데뷔 앨범 ‘+ +'(플러스 플러스)의 국내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美 빌보드 선정 ‘2018 최고의 K팝 앨범’에 랭킹되는 등 국내는 물론 해외로부터 뜨거운 반응을 보여주며 글로벌 인기를 입증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