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네이버 TV 웹드라마 ‘뜻밖의 히어로즈’의 최종훈/제공=컨버전스티비
네이버 TV 웹드라마 ‘뜻밖의 히어로즈’의 최종훈/제공=컨버전스티비


FT아일랜드의 최종훈이 네이버 TV 웹드라마 ‘뜻밖의 히어로즈’(극본 송자영·이은진, 연출 김진환)에서 다양한 매력을 보여주고 있다.

최종훈은 ‘뜻밖의 히어로즈’에서 인체조직을 기증받고 괴력이 생긴 민수호 역을 맡아 믿음직하고 리더십이 뛰어난 캐릭터를 연기하고 있다.

수호는 27일 방송된 ‘뜻밖의 히어로즈’ 8회에서 사채업자 사무실에 잡혀간 준영(이민혁)·윤지(김소혜)·수지(민효원)를 구하기 위해 나섰다. 수호는 조폭들을 물리침과 동시에 몸을 바쳐 위험에 빠진 윤지를 구했다. 최종훈은 조폭들과의 액션 신을 능숙히 소화해 눈길을 끌었다.

또 수지와 준영의 다정한 모습을 보고 눈물을 흘리는 윤지에게 “너 시력 좋다는 거 거짓말이지 왜 네 눈엔 준영이만 보이는데”라고 고백하며 삼각관계를 예고했다. 윤지를 향한 수호의 솔직한 고백이 시청자들에게 설렘을 안겼다.

최종훈이 출연 중인 ‘뜻밖의 히어로즈’는 종영까지 2회를 남겨두고 있다. 오는 28일과 29일 오전 10시 공개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