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준필 기자]
KBS2 ‘태양의 후예’ 포스터 / 사진제공=KBS
KBS2 ‘태양의 후예’ 포스터 / 사진제공=KBS


‘태양의 후예’가 4월의 좋은 프로그램상을 수상했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이하 방통심의위)는 23일 서울 목동 방송회관에서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 시상식을 열고 총 30편의 작품작 가운데 KBS2 ‘태양의 후예’ 등 6편을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으로 선정했다.

‘태양의 후예’는 올바른 직업정신을 가지고 살아가는 인물들의 따뜻한 이야기와, 이국적인 곳의 아름다운 풍광, 실감나게 표현된 재난현장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며 40%에 가까운 시청률을 기록하며 많은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태양의 후예’ 외에 MBC 특집 다큐멘터리 ‘어메이징 아세안’, EBS 특별기획 2부작 ‘THE VOTE-투표’, KBS 3라디오 ‘장애인의 날 특별방송 공감 프로젝트’, MBN ‘엄지의 제왕-뇌, 젊게 되돌리는 법’, 울산MBC 창사특집 ‘활불의 경고’가 4월의 좋은 프로그램으로 선정됐다.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은 1991년부터 방송제작인의 창작의욕을 고취시키고 방송프로그램의 질을 향상시키고자 지상파TV·지상파라디오·뉴미디어·지역방송 4개 부문의 우수 프로그램을 추천받아 매월 공정한 심사를 거쳐 선정하여 방송제작자들에게 전통과 권위가 있는 시상제도이다.

방통심의위는 이날 “앞으로도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 시상을 통해 좋은 방송프로그램의 기준을 제시하고, 건전하고 유익한 방송환경 조성에 더욱 기여할 수 있도록 다양한 장르의 좋은 프로그램들을 적극 발굴하여 선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