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인
아인


[텐아시아=이은진 인턴기자] ‘사도’ 이준익 감독이 캐스팅 비화를 밝혔다.

27일 V앱을 통해 진행된 ‘사도-무비토크 라이브’에서는 이준익 감독을 비롯해 송강호, 유아인, 문근영, 전혜진, 김해숙까지 ‘사도’의 출연진들이 관객들과 만났다.

이날 이준익 감독은 유아인을 사도세자 역에 캐스팅 하게된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이날 이준익은 “처음 시나리오를 쓸 때부터 유아인을 그리며 썼다”고 밝혔다.

그 이유에 대해 이준익은 “모두가 알다시피 사도라는 인물의 반항적 기질이 있지 않나”라며 “딱 떠오르는 배우가 바로 유아인이였다. 아무도 부정하지 않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V앱 방송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