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상회담 장위안
비정상회담 장위안


JTBC ‘비정상회담‘에서 중국 대표로 출연 중인 장위안이 이상형의 조건을 밝혔다.

최근 진행된 ‘비정상회담’ 녹화는 크리스마스 특집으로 출연자들의 안건을 상정하며 진행됐는데, 장위안이 “효심 넘치는 여자친구를 만나 결혼하는 게 소원이다”라고 말을 꺼냈다.

MC 성시경이 “여자친구의 세 가지 조건이 있다는데 그게 뭐냐”고 묻자, 장위안은 “우리 부모님 발을 씻겨주고, 부모님의 체면을 세워줄 수 있으며, 집안일을 잘 할 수 있는 여자다”라고 대답했다.

이에 이탈리아 대표 알베르토 몬디는 “사랑에는 조건이 없다. 본인을 정말 좋아하는 여자라면 장위안이 원하는 조건을 먼저 맞춰주려고 할 거다”라며 이탈리아 남자의 면모를 뽐내 주위의 부러움을 샀다는 후문. 방송은 22일 오후 11시.

글. 임은정 인턴기자 el@tenasia.co.kr
사진제공. JTBC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