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스틴 비버(오른쪽)와 셀레나 고메즈
저스틴 비버(오른쪽)와 셀레나 고메즈


저스틴 비버(오른쪽)와 셀레나 고메즈

할리우드 가수 저스틴 비버가 이웃집에 달걀을 던져 한화로 약 8,730만원을 배상하게 됐다.

미국의 연예매체 E온라인은 저스틴 비버가 캘리포니아에 거주할 당시 이웃집에 계란을 던져 그에 대한 손해 배상으로 8만 달러(약 8,730 만원)를 배상하게 됐다고 10일(현지시간) 전했다.

이어 저스틴 비버가 ‘에그 게이트(egg-gate)’의 대가로 배상금 뿐만 아니라 ‘성질죽이기 프로그램(anger management)’도 일부 이수했다고 덧붙였다.

저스틴 비버는 지난 1월 캘리포니아 캘라바사스 자택에서 거주할 당시 친구들과 파티를 벌였다. 그는 파티 중 이웃과 다툼을 벌이게 됐고 도중 달걀을 이웃집에 집어던져 공공기물 파손 혐의로 기소, 결국 유죄 판정을 받았다.

저스틴 비버는 최근 연인 셀레나 고메즈가 배우 올랜도 블룸과 열애설에 휩싸여 구설수에 오른 바 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저스틴비버 트위터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