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
SBS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


SBS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

비와 크리스탈이 서로의 사랑을 확인했다.

6일 오후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극본 노지철, 연출 박형기)’에서는 이현욱(비)이 윤세나(크리스탈)에게 애틋한 고백을 전했다.

이날 현욱은 곡 작업을 하던 중 세나의 모습을 발견하고 망설였다. 세나는 “난 아저씨가 만든 음악을 듣고 싶다. 그게 원래 아저씨 모습”이라며 현욱의 작업을 응원했다. 이에 현욱은 “널 위해서 노래를 만들어주고 싶었어. 내가 다시 음악을 할 거라고 생각 못했는데”라며 크리스탈에 입을 맞췄다.

세나 또한 현욱에게 “사랑한다”고 고백했고 현욱은 그런 세나를 안으며 “내가 더 많이 사랑한다”고 전했다. 현욱과의 이별을 생각하는 세나는 그런 현욱의 모습에 마음 아파하는 모습을 보였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SBS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