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지혜
왕지혜


왕지혜가 이광수의 연애사를 폭로해 화제다.

2일 방송된 SBS ‘런닝맨’은 새 주말 드라마 ‘미녀의 탄생’ 배우들 한예슬 왕지혜 주상욱 정겨운 한상진을 초대했다.

2라운드 본 게임에 앞서 유재석은 동갑내기 이광수와 왕지혜의 ‘당연하지’ 게임을 진행했다. 두 사람은 사석에서도 친한 사이였기 때문에 대단한 폭로가 나올 거라고 출연진은 기대했다.

아니나 다를까 먼저 이광수는 왕지혜에게 “너 연예인 사귄 적이 있지?”라고 물었다. 이에 왕지혜는 할 수 없이 “당연하지” 라고 답했다.

이어 이광수는 “작품 속 출연자를 남자로 느낀 적 있지”라고 또 한 번 강한 질문을 던졌다. 이를 가볍게 넘긴 왕지혜는 이광수에게 회심의 일격을 가했다. “작품 안에서 ‘오빠’ 하다가 ‘자기’가 된 적 있지?”라고 밀어붙인 것.

깜짝 놀란 이광수는 “야, 작품에서 동생 캐릭터를 맡았던 사람이 많지가 않아”라고 외쳐 웃음을 자아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isa.co.kr
사진. ‘런닝맨’ 방송화면 캡쳐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