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연재
손연재


손연재

‘손연재 갈라쇼’가 전파를 탄다.

종합편성채널 MBN은 오는 19일 오후 8시 40분 손연재 갈라쇼를 1시간 동안 중계방송한다. 손연재는 오는 18~19일 양일에 걸쳐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LG휘센 리드믹 올스타즈’ 둘째 날 피날레 무대에 선다.

올해 갈라쇼는 리드믹 판타지아(Rhythmic Fantasia)를 테마로 펼쳐진다. 다리아 드미트리예바(러시아)와 알렉산드라 피스쿠페스쿠(루마니아), 그룹 이탈리아, 스페인 등 세계 최정상급 리듬체조 스타들과 W필하모닉오케스트라, 코리언발레씨어터, 걸스데이, 엔씨아 등이 콜라보레이션 무대를 선보인다.

특히, 발레리나로 변신한 손연재의 깜짝 무대도 기대요소 중 하나. 이번 시즌 갈라 프로그램에 발레곡 ‘에스메랄다’를 선택하며 발레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낸 손연재는 이번 공연에서 발레리노 윤전일과 함께 세기의 사랑 ‘로미오와 줄리엣’을 연기할 것으로 알려졌다.

또 2부 ‘스페셜 갈라 스테이지’에서는 K-POP 음악에 맞춰 손연재의 특별한 리듬체조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글. 장서윤 ciel@tensia.co.kr
사진제공. MBN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