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연예가중계’ 방송 화면 캡처
KBS2 ‘연예가중계’ 방송 화면 캡처


KBS2 ‘연예가중계’ 방송 화면 캡처

배우 김새론이 27일 오후 방송한 KBS2 ‘연예가중계’에서 자신의 출연작과 관련된 일화를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새론은 “다수의 청소년 관람불가 영화에 출연했다”며 “그래서 내가 나오는데도 정작 관람을 못했다”고 말했다.

이에 개봉을 앞둔 영화 ‘맨홀’에 함께 출연한 정경호가 “정말 안 봤느냐. 보고 싶지 않았느냐”며 짓궂은 질문을 던지자, 김새론은 부끄러운 표정을 지으며 “내게 왜 그러시느냐. 생각보다 궁금하지 않다. ‘맨홀’도 안 볼 것”이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KBS2 ‘연예가중계’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