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호
김준호


김준호

제2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의 집행위원장을 맡은 김준호가 두 번째 페스티벌을 개최하는 각오를 밝혔다.

22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제2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기자회견에 참석한 김준호는 “작년에 처음 페스티벌을 개최한 뒤 아쉬움이 많이 남았다”며 “올해는 관심도가 올라가 많은 주변으로부터 많은 도움을 받았다. 콘텐츠에 집중하면서 ‘웃음은 희망이다’는 슬로건처럼 청소년에게 희망을 전할 수 있는 페스티벌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국내 외 실력 있는 개그팀이 이번 페스티벌에서 기량을 선보일 예정이다”며 “또 감만창의문화촌과 부산시민공원 다솜마당에서는 미래 꿈나무인 청소년을 2,000명가량 초대해 무료 코미디 오픈 콘서트를 펼칠 계획이다. 애정 어린 시선으로 지켜봐 달라”고 덧붙였다.

지난해 8월 처음 개최된 이래 제2회를 맞은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은 ‘웃음은 희망이다’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오는 8월 29일부터 9월 1일까지 총 4일간 영화의 전당, KBS홀, 경성대 예노소극장 등에서 진행된다. 이번 페스티벌에는 7개국 총 12개 팀이 참여해 공연, 코미디 오픈 콘서트 등을 선보인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KBS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