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황후’ 비하인드컷
‘기황후’ 비하인드컷


‘기황후’ 비하인드컷

MBC 월화드라마 ‘기황후’ 촬영장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29일 ‘기황후’ 측은 종영을 한 회 남기고 배우들의 화기애애한 촬영장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지난 8개월 동안 함께 촬영 강행군을 펼쳐온 배우들의 모습이 담겨져있다. 사진 속 배우들은 다정한 모습으로 유쾌한 분위기를 보였다.

‘기황후’ 분위기 메이커 주진모는 장난기 가득한 모습으로 현장을 웃음으로 이끌었고 하지원은 힘든 촬영에도 늘 밝은 모습으로 배역 뿐 아니라 현장 스태프들의 비타민 역할까지 완벽히 소화해냈다.

촬영장 막내 지창욱은 조재윤과 콤비를 이뤄 개구쟁이 같은 모습을 드러냈고 백진희는 서이숙, 윤아정과 친자매만큼의 친분을 쌓았다. 또 탈탈을 통해 새로운 매력을 선보인 진이한과 카리스마 넘치는 황태후를 그려낸 김서형은 촬영 틈틈이 주변 배우들을 챙기며 따뜻한 모습을 보였다. ‘기황후’에서 돈독한 우정을 이어온 고려파 이문식, 권오중, 윤용현, 송경철, 최무성은 서로를 격려하며 화기애애한 촬영 분위기를 보였다. 이 외에도 ‘기황후’ 출연 배우들의 비하인드 사진에서는 배우들의 인간적인 모습이 담겨져있다.

‘기황후’는 첫 방송 이후 월화드라마 시청률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기황후’의 인기에는 광대한 스케일과 빠른 이야기 전개, 연기내공이 깊은 배우들의 열연이 주 요인이었다는 분석이다.

드라마 관계자는 “최종회를 남겨놓고 있는 ‘기황후’는 처음부터 지금까지 배우들과 스태프들의 최선의 노력으로 사랑받을 수 있었던 것 같다. 배우들의 지치지 않는 뜨거운 열정과 노력을 51회 방송을 통해 지켜봐 주시고 끝까지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기황후’ 최종회는 29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MBC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