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재현(왼쪽), 나영희
안재현(왼쪽), 나영희


안재현(왼쪽), 나영희

배우 나영희와 안재현이 훈훈한 모자의 모습을 보였다.

19일 나영희의 소속사 네오스엔터테인먼트는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에서 천송이(전지현)의 엄마 양미연 역으로 출연 중인 나영희와 극 중 아들 천윤재 역을 맡은 안재현의 다정한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나영희와 안재현은 팔짱을 낀 채로 카메라를 응시했다. 사진 속 나영희는 어머니의 자애로운 미소를 짓고 있으며 안재현은 시크한 듯 장난기 어린 표정을 짓고 있다. 두 사람은 극 중 티격태격하는 모자지간이지만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며 실제 모자같은 모습을 보였다.

현장 관계자에 따르면 안재현은 실제 촬영 현장에서도 나영희에게 깍듯한 예의를 표하는 것은 물론 살뜰히 챙기기도 하고 나영희 역시 안재현에게 틈틈이 대본과 동선 등을 맞춰주는 등 서로에게 각별한 애정을 자랑했다.

‘별에서 온 그대’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네오스엔터테인먼트

당신의 선택, ‘피겨여왕’ 김연아의 역대 최고 프로그램과 음악은?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