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꽃보다 누나’
tvN ‘꽃보다 누나’


tvN ‘꽃보다 누나’

케이블TV tvN ‘꽃보다 누나’(이하 ‘꽃누나’)가 동시간대 케이블TV 시청률 1위로 여정을 마무리했다.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0일 오후 방송된 ‘꽃보다 누나’ 7회는 전국시청률 7.1%를 기록했다. 전회(8.0%)보다는 0.9%포인트 하락했지만 동시간대 방송한 케이블채널 예능 프로그램 중에는 가장 높은 수치를 보였다.

‘꽃보다 누나’는 1회에서 7회까지 평균 시청률 9.0%를 기록하며 저력을 보여주었다.

이날 방송에서는 여정을 함께 한 윤여정, 김자옥, 김희애, 이미연 등과 ‘짐꾼’ 이승기의 마지막 여행이 그려졌다. 일행은 이번 여행의 소회를 밝히며 눈물과 웃음을 함께 보였다. 특히 김희애는 평소 가장 존경하는 김수현 작가의 걱정 어린 문자 한 통에, 이미연은 여행 중 마주친 한국인 관광객의 “기쁘고 행복하길 바란다”는 응원의 말에 감사의 눈물을 흘렸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