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장우의 코트패션이 ‘다비드룩’으로 불리며 사랑받고 있다
이장우의 코트패션이 ‘다비드룩’으로 불리며 사랑받고 있다


이장우의 코트패션이 ‘다비드룩’으로 불리며 사랑받고 있다

배우 이장우가 극중 순정남 캐릭터와 더불어 세련된 룩으로도 눈길을 끌고있다.

KBS2 수목드라마 ‘예쁜남자’에서 한 여자만을 바라보는 순정남 최다비드 역으로 열연을 펼치고 있는 이장우는 독특하면서도 세련된 코트 패션으로 남자 시청자들의 워너비 패셔니스타에 등극했다.

직급과 소유에 얽매이지 않는 자유로운 영혼의 소유자지만 김보통(아이유)을 위해 그 동안 숨겨놓았던 출생의 비밀을 걸고 거래를 할 정도로 지고지순한 사랑을 보여주는 순정남으로 여자들을 힐링시키고 있는 이장우는 극중 캐릭터뿐만 아니라 매 회 보여주는 감각적인 패션 스타일로 주목을 받고 있는 것이다.

특히 무채색의 의상을 기본으로 큼지막한 스카프로 포인트를 주거나, 루즈한 롱코트에 스니커즈를 매치해 유니크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일명 ‘다비드 룩’을 완성시켰다.

또 코트패션에도 숨길 수 없는 우월한 외모와 직각어깨, 우월한 기럭지는 남자는 물론 여성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단숨에 사로 잡았다는 평가.

현재 ‘예쁜남자’는 MG그룹의 서자임이 밝혀진 다비드와 자신의 출생의 비밀을 알게 된 독고마테(장근석)의 이야기가 그려지며 파란을 예고했다. 그 와중에 두 매력적인 배우들의 의상대결 역시도 눈길을 모으고 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룬커뮤니케이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