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유퀴즈' 허니제이, 유재석X조세호 '몸매' 댄스에 깜짝+경악

    '유퀴즈' 허니제이, 유재석X조세호 '몸매' 댄스에 깜짝+경악

    '유 퀴즈 온 더 블럭' 허니제이가 유재석과 조세호의 '몸매' 댄스에 놀라워 했다.31일 오후 선공개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영상에는 유재석과 조세호가 허니제이에게 박재범의 '몸매' 댄스를 배우는 모습이 그려졌다.유재석은 아이키, 조세호는 리정처럼 가발을 쓰고 화려한 의상을 입었다. 허니제이는 자신의 작품인 박재범의 '몸매' 댄스를 두 사람에게 알려줬다.노래가 나오고, 허니제이는 두 사람의 춤을 보며 "못 해, 안 돼"라며 경악을 금치 못했다. 다른 리더들 또한 "바지가 너무 화려해", "아니야"라고 반응했다.춤을 지켜보던 허니제이는 "중도 포기하겠다"라고 말했고, 유재석은 "선생님, 너무 갇혀있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한편, 오는 11월 3일 방송되는 '유 퀴즈 온 더 블럭'에는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의 각 크루 리더들이 출연할 예정이다.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스우파' 허니제이 "미담? 도덕적 기대치 높아져 무서워…보통사람이다"

    '스우파' 허니제이 "미담? 도덕적 기대치 높아져 무서워…보통사람이다"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이하 '스우파') 허니제이가 자신을 둘러싼 미담이 쏟아지는 것에 대해 부담감을 드러냈다.29일 오후 '스우파' 종영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는 권영찬 CP, 최정남 PD를 비롯해 가비(라치카), 리헤이(코카N버터), 허니제이(홀리뱅), 아이키(훅), 리정(YGX), 효진초이(원트), 노제(웨이비), 모니카(프라우드먼) 등 8개 크루 리더들이 참석했다.지난 26일 종영한 '스트릿 우먼 파이터'는 대한민국 최고의 댄스 크루를 찾는 여정을 보여주며 'K댄스 신드롬'을 일으켰다. 방송을 시작한 첫 주부터 줄곧 각종 화제성 지수 1위를 기록한 것은 물론, 각종 패러디가 쏟아지는 등 신드롬급 인기를 모았다.이날 허니제이는 자신을 향한 미담에 대해 "무서웠다. 감사하지만 내가 엄청 착하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보통 사람 만큼의 선함과 악함이 있다. 욕심도 많은데 좋은 점만 나왔다"며 "도덕적인 기대치가 한껏 올라가서 어디가면 짜증도 못 내겠다. 투덜거리는 것도 많이 하는 사람이다"고 말했다.그러면서 "인간 관계가 상대적이다. 누군가한테는 나쁜 사람일 수 있다. 무의식적으로 나오는 행동에 누군가 상처를 받을 수 있는데 너무 좋은 것만 올라오고 그걸 좋아해주셔서 혹시라도 어떤 이들한텐 상처가 될 수도 있다고 느꼈다"며 "악의적으로 상처를 준 적은 없다. 하지만 의도치 않게 상처를 준 분들이 있다면 어떡하나 싶다. 더 책임감이 생겼다. 기대치가 올라가면서 조금 더 바르게 선한 영향력을 줘야겠다고 생각했다. 좋은 사람, 좋은 댄서가 될 수 있도록 착하게 살겠다"고 덧붙였다.이를 듣던 아이키는 "언니가 굉장히 착한 사람

  • "또 찢었다" 홀리뱅 허니제이, '엠카' 스페셜 스테이지

    "또 찢었다" 홀리뱅 허니제이, '엠카' 스페셜 스테이지

    댄스 크루 홀리뱅이 '엠카운트다운' 무대에 섰다.28일 오후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는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 우승 크루 홀리뱅의 스페셜 스테이지가 그려졌다.이날 홀리뱅은 퍼포먼스 음원 미션을 통해 선보인 곡 'No Break'의 무대를 꾸몄다. 'No Break'는 홀리뱅을 위해 사이먼 도미닉과 구스범스가 프로듀싱한 곡이다.홀리뱅 멤버들은 화려한 퍼포먼스와 칼 군무를 펼쳤다. 특히 리더 허니제이는 카리스마 넘치는 표정과 엔딩요정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한편, 허니제이는 최근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JTBC '아는 형님' 등 녹화를 마쳤다.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전문] 홀리뱅 허니제이 "'스우파' 우승, 이 행운 어찌하면 좋나 싶어" [TEN★]

    [전문] 홀리뱅 허니제이 "'스우파' 우승, 이 행운 어찌하면 좋나 싶어" [TEN★]

    댄스 크루 홀리뱅의 리더 허니제이가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이하 '스우파')에서 최종 우승한 소감을 전했다.허니제이는 28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스우파'가 끝났다. 너무 감사하게도 홀리뱅이 우승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또한 "뭐라고 감사 인사를 드려야 하나 글을 쓰고 지우고 반복하다 한 줄도 못 쓴 채 시간만 흐르고 있었다. 이게 무슨 기분인지 왜 울컥하는지 모르겠다"며 "다들 너무 감사드린다. 넘치는 사랑을 담기에 내가 너무 부족하다는 걸 스스로 알기에 더 좋은 사람이 되도록 노력하게 만드는 요즘"이라고 털어놓았다.그러면서 "나는 단지 춤이 좋았고, 내가 좋아하는 일을 해왔을 뿐이다. 그 자체로도 사실 충분히 복 받았다 생각하는데, 이렇게 많은 사랑과 응원까지 받으니 정말 이 행운을 어찌하면 좋나 싶다. 여러분의 마음이 헛되지 않게 열심히 춤추겠다. 모두 모두 고생했다"고 알렸다.한편 지난 26일 방송된 '스우파' 최종회에서는 홀리뱅, 코카엔버터, 라치카, 훅이 우승 크루의 자리를 놓고 배틀을 펼쳤다. 그 결과, 홀리뱅이 우승을 차지했다. 홀리뱅은 글로벌 응원 투표 1위를 달성한 데 이어, '좋아요' 약 14만 개를 받는 등 압도적인 수치로 1위에 올랐다. 다음은 허니제이 인스타그램 전문이다.#스트릿우먼파이터 #홀리뱅스트릿우먼파이터가 끝났습니다.너무 감사하게도 홀리뱅이 우승을 하게 됐어요.뭐라고 감사 인사를 드려야하나글을 쓰고 지우고 반복하다 한줄도 못쓴체시간만 흐르고 있었네요.음. 이게 뭐랄까무슨기분인지왜 울컥하는지 모르겠어요.다들 너무 감사드립니

  • [공식]'스우파' 모니카X허니제이X아이키X리정, '런닝맨' 출연 확정

    [공식]'스우파' 모니카X허니제이X아이키X리정, '런닝맨' 출연 확정

    SBS ‘런닝맨’에 ‘스트릿 우먼 파이터’(이하 ‘스우파’)들이 뜬다.K댄스 신드롬을 일으켰던 ‘스우파’에서 우승을 차지한 크루 ‘홀리뱅’의 허니제이를 비롯해 ‘프라우드먼’ 모니카, ‘훅’ 아이키, ‘YGX’ 리정은 최근 ‘런닝맨’ 출연을 확정지었다.MZ세대가 열광했던 대한민국 대표 댄스 크루 리더들과 예능 댄스로 일가견 있는 ‘런닝맨’ 멤버들과의 만남은 벌써부터 큰 기대가 모아진다.특히 ‘스우파’ 멤버들의 버라이어티 예능 출연은 사실상 처음이기에 그동안 보기 힘들었던 반전 모습들이 공개될 것으로 보인다.제작진은 ‘런닝맨’ 멤버들과 ‘스우파’ 멤버들 간의 특급 만남을 위해 특별한 레이스를 기획 중이다.‘스우파’ 멤버들이 출격하는 ‘런닝맨’은 오는 11월 중 방송된다.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스우파' 우승 크루는 홀리뱅…허니제이 "대한민국 댄서들 이미 준비됐다" [종합]

    '스우파' 우승 크루는 홀리뱅…허니제이 "대한민국 댄서들 이미 준비됐다" [종합]

    댄서 허니제이가 이끄는 크루 홀리뱅이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이하 '스우파')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스우파' 최종회에서는 홀리뱅, 코카엔버터, 라치카, 훅이 우승 크루의 자리를 놓고 배틀을 펼쳤다. 우승 크루는 글로벌 응원 투표(좋아요 숫자) 30%와 생방송 문자 투표 70%, 두 점수의 합산으로 결정됐다. 파이널 무대는 글로벌 K팝 아티스트와 프로듀서가 만든 퍼포먼스 음원으로 무대를 꾸미는 '퍼포먼스 음원 미션'과 크루의 색을 보여줘야 하는 '컬러 오브 크루 미션'이었다. 글로벌 응원 투표 1위는 홀리뱅. 홀리뱅은 좋아요 약 14만 개를 받아 압도적인 수치로 1위를 차지했다. 홀리뱅은 300점을 획득했고 코카엔버터, 라치카, 훅도 순위에 따라 10점씩 차등 지급된 점수를 얻었다. 홀리뱅은 AOMG 소속 사이먼 도미닉, 로꼬를 만났다. 두 사람은 "이전과 반대로 홀리뱅을 위해 도움을 줄 수 있게 된 것이 영광"이라고 말했다. 홀리뱅의 'NO BREAK' 무대는 목표를 향해 달려가는 열정과 지금에 머무르지 않고 나아가겠다는 의지를 표현했다.훅은 선미와 함께 무대를 꾸몄다. 훅의 'Too young to die' 무대는 끊임없이 춤을 갈구하는 열정적인 댄서들의 모습을 카레이서에 비유했다. 라치카는 청하와 함께 'BAD GIRL' 무대 꾸며 미워할 수 없는 매력적인 빌런을 표현했다. 코카엔버터는 CL과 협업했다. 특히 CL은 코카엔버터가 안무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의상 지원을 약속해 깜짝 놀라게 했다. 코카엔버터의 'CAVIAR' 무대는 무대를 세상 어느 것보다 값지고 빛나는 존재로 만드는 크루 자체를 표현해 감동을 안겼다. '컬러 오

  • 학폭에 덜미 잡힌 '스우파', 냉탕과 온탕 사이 [TEN스타필드]

    학폭에 덜미 잡힌 '스우파', 냉탕과 온탕 사이 [TEN스타필드]

    맵고 자극적인 연예계 이슈를 세세하게 들여다봅니다. 구체적인 분석과 재빠른 여론 파악으로 낱낱이 파헤치겠습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가 무엇이 옳고 그른지 정확하게 판단해 가려운 부분을 시원하게 긁어드립니다."'스우파', 학폭에 울고 웃는다"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이하 '스우파')가 냉탕과 온탕 사이를 오가고 있다. 이는 최근 학폭(학교 폭력)에 얽힌 참가자들로 인한 영향력 때문인 것. 과연 '스우파'의 향후 행보는 어떻게 될까.웨이비 소속 댄서 리수가 학폭 의혹에 휩싸였다. 사건의 발단은 지난 14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로부터 비롯됐다. 작성자 A씨의 주장에 따르면 웨이비 소속 댄서 리수는 학교 내 따돌림을 일으킨 주동자다. A씨는 가해자들이 10명 이상 모인 단체 채팅방에서 리수에게 폭언을 들었다고 고백했다. 이로 인한 후유증으로 고등학교 자퇴까지 결심하게 됐다고.A씨가 바라는 것은 하나였다. 리수의 진정성 있는 사과.  A씨는 리수에게 직접 DM(다이렉트 메시지)을 보냈으나 "기억이 나질 않는다"는 답변 외에는 아무런 응답도 받지 못했다. A씨는 "항상 피해자만 고통받고 가해자들만 잘 사는 것이 억울하다. 피해자와 가해자의 기억은 다를 거라 생각하지만, 사실은 인정하고 사과를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해당 글은 현재 삭제된 상태다. 학폭 논란이 불거진 이후 리수 측은 별다른 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다. 그러나 A씨의 주장에 대한 설득력은 아직 미지수다. 몇 달간의 걸쳐 연예계를 뜨겁게 달궜던 학폭 논란의 진위는 오로지 '기억'에 얽혀있었기 때문인 것.그 여파로 이미지에 큰 타격을 입었던 연예인 또한 상당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