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아이돌스쿨 제공)
(사진=아이돌스쿨 제공)



그룹 NCT 도영과 배우 김민하의 달달한 감성곡 ‘Fallin(폴린)’’에 보아가 특급 지원사격에 나서 리스너들의 기대를 한껏 높였다.


24일 아이돌스쿨 측은 발매를 앞두고 컬래버레이션 곡의 온라인 커버 이미지를 공개하며, “보아가 작사·작곡에 참여한 도영과 김민하의 듀엣 앨범 ‘Fallin’’을 오는 25일 발매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Fallin’’은 청량하면서도 부드러움이 매력적인 도영의 보컬과 포근하고 감미로운 김민하의 따뜻한 음색을 더해 쌀쌀한 가을을 따스하게 녹여줄 듀엣곡으로, 나도 모르게 찾아온 뜻밖의 두근거림과 시작의 설렘을 담았다. 특히 가수 보아와 뮤지션 숀 킴 (Shaun Kim)이 ‘Fallin’’의 작사·작곡에 참여해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이렇듯 ‘Fallin’’은 그룹 NCT의 도영과 AppleTV+ 오리지널 시리즈 ‘파친코’의 선자 역으로 전 세계를 사로잡은 김민하의 깜짝 컬래버레이션에 이어 보아, Shaun Kim의 참여 소식까지 전하며 팬들의 기대치를 최고조로 끌어 올리고 있다.


한편 ‘Fallin’’ 발매일인 25일에 맞춰 메이킹필름을 이날 정오에 선공개 할 예정이다. 영상은 워너 뮤직과 NCT LAB에 업로드 된다. ‘Fallin’’은 같은 날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만날 수 있다.



유정민 텐아시아 기자 hera2021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