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예나 / 사진=텐아시아DB
최예나 / 사진=텐아시아DB


가수 최예나가 한층 '최예나스러운' 색깔로 팬들을 찾았다.

최예나는 3일 오후 4시 두 번째 미니앨범 '스마트폰(SMARTPHONE)'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앨범과 동명의 타이틀곡 '스마트폰'은 에너제틱한 드럼 비트와 전자베이스 사운드가 매력적인 곡이다. 스마트폰이 일상이자 친구가 되어버린 현시대를 최예나의 시선으로 재기발랄하게 표현했다. 폭발하는 후렴구의 멜로디와 최예나의 에너지 넘치는 보컬이 인상적이다.

전작 '스마일리(ˣ‿ˣ, SMiLEY)'에서 높은 음악적 참여도를 보이며 올라운더의 가능성을 입증한 최예나. 이번에도 수록곡 '위드오어위드아웃(WithOrWithOut)'의 작사, 작곡에 이름을 올리며 한 단계 성장을 이뤘다.

또한 타이틀곡 '스마트폰'과 첫 번째 트랙 '메이크 유 스마일(Make U Smile)'의 작사에도 참여했다.
최예나 / 사진=텐아시아DB
최예나 / 사진=텐아시아DB
'스마트폰' 뮤직비디오에서는 힙한 매력 그 자체의 게임 히어로로 변신해 스마일 히어로를 잇는 새로운 히어로 세계관을 예고하고 있다. 티저를 통해 짧게 공개된 중독성 있는 포인트 안무들도 벌써부터 뜨거운 반응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2022년 여름 수 많은 아이돌 그룹이 컴백을 알리고 있다. 이날 최예나는 "오직 나만이 할 수 있는 색깔을 고민했다. 안무, 노래 가사, 뮤직비디오 그리고 긍정, 해피 바이러스를 보여줄 수 있다"며 타 아이돌과 차별점을 언급했다.

실제로 소녀시대와 같은 시기 활동을 하게됐다. 이에 최예나는 "같은 샵을 다닌다. 이제 활동을 시작하면 뵙게 될텐데 굉장히 떨린다. 메이크업 선생님이 같은 분이셔서 인사를 드리기도 했다. 음악 방송에서의 만남도 설렌다"고 이야기했다.
최예나 / 사진=텐아시아DB
최예나 / 사진=텐아시아DB
'스마일리'로 솔로 가수로 완벽 변신한 최예나. 전 앨범의 큰 성과에 대해 "얼떨떨한 느낌이었다. 하루가 지나면 계속 순위가 오르더라. 그냥 그렇게 무대를 즐기며 활동했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그러다보니 좋은 성과를 얻었다. 즐기면 다 따라오는구나 싶었다. 이번에도 부담보다는 평소 마음가짐 그대로 열심히 뿌셔볼 생각이다"라며 웃음 지었다.

마지막으로 신보 '스마트폰'의 목표에 대해 "솔로가수로서 첫 대면 무대를 서게됐다. 팬들과 소통하고 즐기는 것이 나의 가장 큰 목표다"라고 말했다.

한편, 최예나의 두 번째 미니앨범 '스마트폰'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