규현 /사진제공=Label SJ
규현 /사진제공=Label SJ


그룹 슈퍼주니어 규현이 코로나19에 확진됐다.

18일 Label SJ는 공식 SNS를 통해 이같은 소식을 전했다. Label SJ는 "규현이 지난 17일 시행한 PCR검사 결과 금일 오전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규현은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까지 완료한 상태로 현재 경미한 증상만 있다"고 밝혔다.

이어 "예정된 스케줄은 모두 중단하고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 및 필요한 조치와 안정을 취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Label SJ는 "접촉이 있었던 슈퍼주니어 멤버 전원과 관련 스태프들은 음성이 나왔으며, 혹시 모를 상황에 대비해 수시로 검사를 진행하고 체크하고 있다"고 전했다.
다음은 Label SJ 공식 입장 전문안녕하세요. Label SJ입니다.

슈퍼주니어 규현이 17일 시행한 PCR검사결과 금일(18일) 오전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규현은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까지 완료한 상태로 현재 경미한 증상만 있으며, 예정된 스케줄은 모두 중단하였고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 및 필요한 조치와 안정을 취하고 있습니다.

접촉이 있었던 슈퍼주니어 멤버 전원과 관련 스태프들은 음성이 나왔으며, 혹시 모를 상황에 대비해 수시로 검사를 진행하고 체크하고 있습니다.

당사는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규현이 조속히 건강을 회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습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