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SM엔터테인먼트
사진=SM엔터테인먼트


그룹 NCT 127이 컴백을 만반의 준비를 했다고 밝혔다.

NCT 127이 17일 오전 정규 3집 '스티커(Sticker)' 발매 기념 온라인 간담회를 열고 컴백을 알렸다. '스티커'는 NCT127이 지난해 3월 발표한 정규 2집 'NCT #127 Neo Zone' 이후 1년 6개월 만에 선보이는 신보다.

이날 태용은 "우리의 전작 '영웅'이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래서 앨범을 준비하며 걱정 아닌 걱정을 많이 했다. '영웅'을 뛰어넘을 수 있을까, '영웅' 못지 않은 퍼포먼스를 보여드릴 수있을까에 대한 고민"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걱정과 고민 속에서 탄생한 앨범이 '스티커'다. 저희 뿐만 아니라 회사 식구들 모두 '영웅'을 넘어설 수 있는 NCT 127만의 색깔과 발전된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많은 노력으로 탄생했다"고 밝혔다.

NCT 127의 '스티커' 음원 전곡은 오늘(17일) 오후 1시에 발매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